logo

한국어

좋은 글마당

오늘:
83
어제:
108
전체:
769,679
Since 1999/07/09

평범한 선생님은 말을 하고, 좋은 선생님은 설명을 하며, 뛰어난 선생님은 몸소 보여주고, 위대한 선생님은 영감을 준다

반점(,)을 사용하는 방법

마을지기 2013.04.21 19:09 조회 수 : 943

반점(,)은 문장 안에서 짧은 휴지(멈춤)를 나타낸다.

 

1. 같은 자격의 어구가 열거될 때에 쓴다.

-근면, 검소,  협동은 우리 겨례의 미덕이다.

다만, 조사로 연견될 적에는 쓰지 않는다.

-매화와 난초와 국화와 대나무를 사군자라고 한다.

 

2. 짝을 지어 구별할 필요가 있을 때에 쓴다.

-닭과 지네, 개와 고양이는 상극이다.

 

3. 바로 다음의 말을 꾸미지 않을 때에 쓴다.

-슬픈 사연을 간직한, 경주 불국사의 무영탑

-성질 급한, 철수의 누이동생이 화를 내었다.

 

4. 대응하거나 종속적인 절이 이어질 때에 절 사이에 쓴다.

-콩 심으면 콩 나고, 팥 심으면 팥 난다.

-흰 눈이 내리니, 경치가 더욱 아름답다.

 

5. 부르는 말이나 대답하는 말 뒤에 쓴다.

-얘야, 이리 오너라.

-예, 지금 가겠습니다

 

6. 제시어 다음에 쓴다.

-빵, 이것이 인생의 전부이더냐?

 

7. 도치된 문장에 쓴다.

이리 오세요, 어머님

 

8. 가벼운 감탄을 나타내는 말 뒤에 쓴다.

아, 깜박 잊었구나

 

9. 문장 첫머리의 접속이나 연결을 나타내는 말 다음에 쓴다.

-첫째, 몸이 튼튼해야 한다.

-아무튼, 나는 집에 돌아가겠다

 

10. 문장 중간에 끼여든 구절 앞뒤에 쓴다.

-나는 솔직히 말하면, 그 말이 탐탁하지 않소.

-철수는 미소를 띠고, 속으로 화가 치밀었지만, 그들을 맞았다.

 

11. 되풀이를  피하기 위하여 한 부분을 줄일 때에 쓴다.

-여름에서는 바다에서, 겨울에는 산에서 휴가를 즐겼다

 

12. 문맥상 끊어 읽어야 할 곳에 쓴다

-갑돌이가 울면서, 떠나는 갑돌이를 배웅했다.

-갑돌이가, 울면서, 떠나는 갑돌이를 배웅했다.

 

13. 숫자를 나열할 때에 쓴다.

-1, 2, 3, 4

 

14. 수의 폭이나 개략의 수를 나타낼 때에 쓴다.

-5, 6세기

 

15. 수의 자릿점을 나타낼 때에 쓴다.

-22,56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 국립국어원 <2015년 표준어 추가 결과> 마을지기 2016.01.10 353
46 쉬운 공공언어 쓰기 길잡이(기본) file 마을지기 2014.05.20 417
45 ‘쉽고 바른 언어 쓰기 도움’ 받을 수 있는 곳 마을지기 2014.05.20 286
44 한글날 87주년 … 어이없이 틀리는 우리말 마을지기 2013.10.06 782
43 중앙일보 우리말 바루기 마을지기 2013.07.22 1135
» 반점(,)을 사용하는 방법 마을지기 2013.04.21 943
41 언어가 힘이다<37> 글쓰기가 경쟁력<27> 마을지기 2011.12.30 2196
40 말 바로 글 바로-국민일보 이병갑 교열팀장의 칼럼 마을지기 2011.08.21 4992
39 언어가 힘이다 <36> 글쓰기가 경쟁력<26> 마을지기 2011.07.20 4279
38 언어가 힘이다 <35> 글쓰기가 경쟁력<25> 마을지기 2011.07.20 3779
37 언어가 힘이다 (34) 글쓰기가 경쟁력<24> 마을지기 2011.04.27 5285
36 언어가 힘이다 (33) 글쓰기가 경쟁력<23> 마을지기 2011.04.27 5268
35 언어가 힘이다 (32) 글쓰기가 경쟁력<22> 마을지기 2011.04.27 5034
34 [일사일언] '너무'가 너무합니다 정재환 방송사회자 마을지기 2011.03.17 7316
33 언어가 힘이다 <31> 글쓰기가 경쟁력<21> 마을지기 2011.01.26 6556
32 언어가 힘이다<30> 글쓰기가 경쟁력<20> 마을지기 2010.12.22 6852
31 언어가 힘이다 <29> 글쓰기가 경쟁력 (19) 마을지기 2010.11.30 7028
30 언어가 힘이다 <28> 글쓰기가 경쟁력<18> 마을지기 2010.10.27 6667
29 언어가 힘이다 <27> 글쓰기가 경쟁력<17> 마을지기 2010.10.27 6305
28 언어가 힘이다 <26> 글쓰기가 경쟁력<16> 마을지기 2010.08.28 70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