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한국어

좋은 글마당

오늘:
104
어제:
143
전체:
868,907
Since 1999/07/09

평범한 선생님은 말을 하고, 좋은 선생님은 설명을 하며, 뛰어난 선생님은 몸소 보여주고, 위대한 선생님은 영감을 준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 잠자는 교실 마을지기 2010.09.06 1502
40 [서소문 포럼]요즘 40대 이상의 학부모들의 고민- 차라리 전두환 시절이 낫다고? 마을지기 2012.08.18 1606
39 [분수대] 꽃은 흔들리며 피는 것 안 흔들렸다고 감추는 게 과연 교육적인가-중앙일보 마을지기 2012.08.18 2349
38 할렘 고교의 기적 비결은 마을지기 2012.06.24 1689
37 가정, 처음이자 마지막 배움터 마을지기 2012.05.27 1584
36 <美교육장관 "교사존경, 한국 따라해야"> 마을지기 2012.05.08 1626
35 ‘놀토’ 연착륙, 기업도 나서라 마을지기 2012.03.10 1892
34 ‘놀토’에 놀면 안 되는 거니? 마을지기 2012.03.10 2035
33 “없이 산 애는 독해서 안 돼” 오래전 사모님 말씀 이제 와 답하고 싶은 건 마을지기 2012.03.06 3227
32 학교폭력 추방? 공문부터 추방하라 마을지기 2012.02.18 2067
31 창조적 아이디어는 지루하다 느낄 정도로 빈둥거릴 때 나온다 마을지기 2012.02.18 2101
30 경찰·검찰·법원이 너무 가까운 세상은 살기 좋은 세상이 아니다 마을지기 2012.02.08 3332
29 해외 토픽에 등장할 아침 급식 마을지기 2012.02.07 2217
28 하루 3시간 쉬는 서울 초등생 `사실상 고딩' 마을지기 2012.02.05 2996
27 초등교사들의 스트레스 마을지기 2012.01.10 2797
26 美 성적나쁜 학교 예산 깎자, 교사가 점수 조작 마을지기 2012.01.06 3777
25 ‘자유’ 못 가르치는 인권조례 마을지기 2011.12.30 2343
24 우리 교육, 우리 아이들 어디서부터 잘못 되었을까? 아파트 투신자살 김모군의 유서 全文 마을지기 2011.12.27 2427
23 '감사와 감동'을 가르치지 않는 무상 교육 마을지기 2011.08.18 3692
22 [삶의 향기] 나는 교사다 마을지기 2011.06.23 4795